140826 야경꾼일지 8회 무석 유노윤호 컷.swf

Drama/야경꾼일지



'야경꾼일지' 정일우, 유노윤호와 미묘한 신경전

배우 정일우와 그룹 동방신기의 유노윤호의 연기 호흡이 시청자들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지난 26일 방송된 MBC '야경꾼일지'에서는 이린(정일우 분)과 무석(유노윤호 분)의 묘한 신경전이 그려져 팽팽한 긴장감을 더했다.
이린은 자신을 구해주다 다친 무석에게 "조선 제일 검, 헛말이었네. 칼에 베이기나 하고"라고 먼저 자극했다. 이에 무석은 "제가 이리 베일 정도면 상대는…제 입으로 말 안 하겠습니다"라고 받아치며 미묘한 기류를 이어갔다. 
아웅다웅하는 두 사람의 모습에 도하(고성희 분)는 이 "둘은 붙어 있기만 하면 싸웁니까? 우리 아웅이 다웅이처럼"이라며 나무라며 자신이 키우는 돼지를 가리켜 웃음을 선사했다.
한편 '야경꾼 일지'는 조선 시대를 배경으로 귀신을 부정하는 자와 귀신을 이용하려는 자, 그리고 귀신을 물리치려는 자, 세 개의 세력 사이에서 펼쳐지는 이야기를 경쾌한 감각으로 그려낸 판타지 로맨스 활극이다. 정일우 유노윤호 고성희 윤태영 등이 출연하며 매주 월요일과 화요일 밤 10시에 방송된다.

http://stylem.mt.co.kr/styview.php?no=2014082713191945595&type=1


최강창민, 유노윤호에 힘 보탠다…'야경꾼 일지' OST 참여

동방신기 최강창민이 같은 팀 멤버 유노윤호가 출연하는 드라마 OST에 참여했다.
최강창민은 26일 공개되는 MBC 월화드라마 '야경꾼 일지' OST 중 무석(유노윤호 분)의 러브 테마곡 '사랑한다 그 말을 못해서'를 직접 불렀다. 최강창민은 성공적으로 연기 변신을 한 유노윤호를 위해 참여, 애절한 감성을 폭발시켜 무석 캐릭터에 힘을 더할 예정이다.
'사랑한다 그 말을 못해서'는 린이 부른 '해를 품은 달' OST '시간을 거슬러'를 작업한 김박사와 와사비사운드의 합작품이다. 헤어진 인연에 대한 미련을 쓸쓸하게 담아낸 곡으로, 담담하게 연주되는 피아노와 스트링 선율에 최강창민의 호소력 짙은 목소리가 환상의 하모니를 이뤄 무석의 외사랑을 더욱 절절하게 만들 것으로 보인다.
무엇보다 후렴구에 폭발하는 최강창민의 가창력과 무석의 가슴 아픈 외사랑을 그려낸 '사랑한다 말하고 싶어도 더 이상 내 곁에 니가 없잖아 보고싶다 큰 소리로 널 외쳐봐도 되돌릴 수 없다는 걸 알아서 그리워'라는 가사가 절묘하게 어우러지며 애절함을 더한다.

 

http://news1.kr/articles/?1830457


야경꾼일지 8회 유노윤호 캡처




















Name
Password
Homepage
Secret